미래에셋대우, 자사주 1134억원 매입...올들어 세번째

김성현 승인 2020.07.30 16:53 의견 0
 


[포쓰저널=김성현 기자] 미래에셋대우가 올해만 세 번째 자사주 매입을 결정했다.

현재 미래에셋대우의 주가가 저평가됐다고 판단해 주주권익보호를 위한 결정이라는 설명이다.

미래에셋대우는 30일 약 1134억원 규모의 자사주 추가 매입을 결정했다고 공시했다.

취득예정 주식은 보통주 1500만주로 유통주식수의 약 2.8%에 해당한다.

31일부터 10월 30일까지 3개월 이내에 장내 주식시장에서 매수를 완료할 예정이다.

미래에셋대우의 자사주 추가 매입 결정은 올들어 세 번째다. 3월 1300만주, 6월 1600만주의 자사주를 매입한 바 있다.

이번 결정으로 미래에셋대우가 올해 매입하는 총 자사주는 4400만주로 유통주식수의 8.3%에 해당한다.

미래에셋대우 전경남 경영혁신부문대표는 “균형잡힌 수익구조와 차별화 된 재무안정성을 감안하면 현재 주가 수준은 저평가 상태에 있는 것으로 판단되는 만큼 주주가치를 최우선으로 하는 경영진의 의지 등을 반영해 세번째 자사주 매입을 결정했다”며 “앞으로도 자사주 매입 등 다양한 주주권익보호 활동을 적극 펼쳐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포쓰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