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누구 오팔' SKT, 시니어 대상 AI 서비스

김유준 승인 2020.07.30 14:58 의견 0
트로트 가수 송가인(오른쪽)이 SK텔레콤의 시니어 특화 서비스 '누구 오팔' 광고에 출연했다./사진=SKT

[포쓰저널=김유준 기자] SK텔레콤이 AI(인공지능) 서비스로 고연령층 삶의 질 향상에 나선다.

SK텔레콤은 시니어 고객의 건강하고 즐거운 삶을 지원하는 서비스 ‘누구 오팔(NUGU opal)’을 출시했다고 30일 밝혔다.

누구 디바이스(누구, 누구 캔들 등)를 통해 이용할 수 있는 누구 오팔은 시니어 고객 특화 서비스를 묶어 구성한 유료 서비스다.

시니어 특화 음성 인식·합성의 음성UX로 대상 고연령층이 인공지능을 쉽게 사용할 수 있도록 했다.

누구 오팔은 두뇌체조·건강박사 등의 서비스로 치매를 예방하고 건강 정보를 제공한다.

알림 서비스로 일정을 알려주고 일정 기간 사용하지 않으면 자동으로 보호자에게 알려준다.

응급 상황에서 명령으로 SOS 알림을 보낼 수 있는 등 안전을 위한 기능도 마련됐다.

SK텔레콤 이현아 AI 서비스단장은 “앞으로도 SK텔레콤의 AI기술을 통해 사용자의 삶의 질을 높일 수 있는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발굴하겠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 포쓰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