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베트남은행-신한아이타스, 베트남 현지 '종합 펀드 서비스 플랫폼' 오픈

김지훈 승인 2020.05.22 18:38 | 최종 수정 2020.05.22 18:37 의견 0
 


[포쓰저널=김지훈 기자] 신한은행은 베트남 현지 법인인 신한베트남은행이 신한아이타스와 함께 베트남 자본 시장의 투자 자산 관리, 신탁회계, 컴플라이언스 업무가 가능한 ‘종합 펀드 서비스 플랫폼’을 구축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플랫폼 오픈을 통해 신한베트남은행은 2017년 한국계 은행 최초로 시작한 펀드 수탁업무의 영역을 확장해 베트남 자본시장에 진출한 국내 자산운용사는 물론 베트남 현지 자산운용사 대상으로도 종합 펀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

양 사는 이번 플랫폼 구축을 시작으로 베트남 자본시장에서 보다 폭넓은 증권 서비스를 제공하고 부동산 투자 금융 서비스 진출하며 사업영역 다각화를 목표로 지속적으로 협력하기로 했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이번 플랫폼 오픈이 신한금융그룹 원신한 전략의 좋은 사례가 될 것이라고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베트남을 비롯한 글로벌 네트워크에서 신한아이타스와 협력해 사업을 확대하고 경쟁력을 강화해나가겠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포쓰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