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팡, '한국로지스틱스대상' 수상... "물류 투자로 3만 일자리 만들어"

문기수 기자 승인 2020.05.22 16:35 의견 0
김명규 쿠팡 물류정책실장 겸 전무(가운데)가 제23회 한국로지스틱스대상 시상식에서 중견기업 부문 대상을 수상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쿠팡


[포쓰저널=문기수 기자] 쿠팡은 한국로지스틱스학회가 주관한 ‘한국로지스틱스대상 시상식’에서 중견기업 부문 대상을 수상했다고 22일 밝혔다.

한국로지스틱스대상은 사단법인 한국로지스틱스학회가 한국 물류 발전에 기여하고 공헌한 기업과 단체 및 개인을 발굴해 수여하는 상이다.

쿠팡은 수 년간 구축해온 자체 물류인프라와 물류소프트웨어를 기반으로 고객들에게 ‘로켓배송’이라는 차별화된 서비스를 선보였다. 또한, 대규모 일자리 창출에 기여한 것을 인정받았다고 설명했다.

쿠팡에 따르면 로켓배송을 시작한 2014년에는 전국 로켓배송센터가 27개에 불과했다. 하지만 2019년엔 그 숫자가 168개로 6배 늘었다.

쿠팡의 직간접 고용 인력은 2018년 2만5000명에서 2019년 3만명으로 1년새 5000명이 증가했다.

김명규 쿠팡 물류정책실장은 “로켓배송 생활권이 추가 될 때마다 로켓배송으로 파생되는 일자리도 함께 늘고 있다”며 “고객들이 ‘쿠팡없이 어떻게 살았을까?’ 라고 생각하도록 더 나은 서비스를 선보이기 위해 물류인프라와 기술개발에 꾸준히 투자할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포쓰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