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물산 패션부문, "2020 봄여름 시즌 새 컬러·패턴·소재로 다양한 남성성 표현"

성은숙 승인 2020.02.18 20:25 의견 0
삼성물산 패션부문 '갤럭시라이프스타일'/사진=삼성물산 패션부문

[포쓰저널=성은숙 기자] 삼성물산 패션부문이 ‘2020년 봄여름 시즌 남성 패션위크’에서는 신진 디자이너들이 표현한 다양한 남성성을 고객들에게 제안한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봄여름 시즌에는 그동안 남성복에서 보여지지 않았던 컬러, 패턴 등으로 클래식 헤리티지를 유지하면서 세련된 감성의 스포티 무드를 믹스하는 독특한 스타일이 제안됐다.

삼성물산 패션부문은 △스포티즘에 기능성을 더한 ‘뉴 테일러링’  △‘카디날(CARDINAL)' 라인과 '컴포텍(COMFORTEC)' 시리즈 △가먼트 다잉(옷을 다 만들어놓고 색을 입히는 방식) 아이템 △아우터와 단품 모두 가능한 인앤아웃(In&Out) 아이템 △핑크와 블루 위주의 소프트한 파스텔 컬러 등을 제안했다.

이현정 갤럭시 디자인디렉터는 “남성성에 대한 스테레오타입이 깨지고 변화하는 움직임이 속도감을 내면서 남성복을 바라보는 시선과 태도에 대한 접근도 확실히 바꿔야한다”며 “남성복에서 사용하지 않았던 컬러, 패턴, 소재 등을 활용해 활기를 불어넣는 동시에 유니크한 스타일을 제안하는 브랜드가 고객들의 이목을 집중시킬 것” 이라고 말했다.

삼성물산 패션부문 '슬로웨어'./사진=삼성물산 패션부문


 

저작권자 ⓒ 포쓰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