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생명 노사화합 선포식…여승주 "조합의 신뢰와 존중 덕분"

김지훈 기자 승인 2020.01.13 11:50 의견 0
서울 여의도 빌딩에서 열린 한화생명 노사화합 선포식에서 (왼쪽부터)한화생명 여승주 사장과 양승철 고용노동부 서울남부지청장, 김태갑 노동조합위원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한화생명

 

[포쓰저널=김지훈 기자] 한화생명(대표 여승주)은 서울 여의도 63빌딩에서 2020년 노사화합 선포식을 개최했다고 13일 밝혔다.

선포식에는 여승주 대표이사와 김태갑 노동조합위원장 등 노사대표 및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양승철 고용노동부 서울남부지청장도 직접 행사장을 찾아 노사관계의 모범적 사례를 보여준 한화생명의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선포식은 노사간 신뢰와 존중을 바탕으로 ‘지속가능경영 실천 및 노사상생’의 의미를 담아 진행됐다.

선언문에는 ▲신뢰를 통한 상생협력 문화의 정착 ▲급변하는 경영환경 속에서 초일류 보험사를 향한 지속적 혁신 추진 ▲각자 업무에서 최선을 다하는 공동체 의식 기반의 기업문화 정착 등의 내용을 담았다.

한화생명 여승주 사장은 “이번 선포식은 조합의 회사에 대한 신뢰와 존중 덕분에 이뤄졌다”며 “더욱 귀 기울여 듣고 소통하는 경영으로 조합과 함께 회사의 미래를 준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태갑 노조위원장도 “현재의 상황에서 새로운 도약을 위해서는 노사 모두가 주인의식을 가져야 한다”며 “각자 본연의 임무에 더욱 충실함은 물론 적극적인 협력을 통해 고객의 기대에 부응하는 한화생명을 만드는 데 힘을 보태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저작권자 ⓒ 포쓰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