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증권-이스트소프트, 테크핀 플랫폼 구축 및 AI 적용 사업 추진 협약

오경선 승인 2019.12.03 10:47 의견 0
2일 여의도 KB증권 본사에서 KB증권 박정림 대표(오른쪽)와 이스트소프트 정상원 대표가 업무 제휴 협약식을 마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KB증권.


[포쓰저널=오경선 기자] KB증권(사장 박정림, 김성현)은 2일 서울 여의도 KB증권 본사에서 이스트소프트와 혁신적 테크핀(TechFin, 기술+금융) 플랫폼 구축 및 AI(인공지능) 기술의 자본시장 적용 등에 대한 포괄적 업무제휴 협약을 체결했다고 3일 밝혔다.

KB증권은 카카오, 네이버 등 빅테크 기업의 금융산업 진출이 가속화 되고 핀테크 서비스가 금융기관의 사업영역까지 확대되고 있는 현 상황을 기회로 삼기 위해 이번 업무제휴를 추진하게 됐다.

이번 제휴를 통해 국내 대표 소프트웨어 전문기업이자 금융·보안·쇼핑 등 다양한 영역에서 AI 기술 기반 신사업을 전개 중인 이스트소프트와 신기술과 연계한 혁신적 금융 플랫폼 및 서비스를 공동 구축할 예정이다.

양사는 초보 투자자도 쉽게 이용 할 수 있는 혁신적 형태의 투자 플랫폼 구축을 추진할 계획이다.

투자자 정보와 연계한 AI 큐레이션 서비스 도입, AI 기반 언어 분석을 통한 STT(음성을 텍스트로 변환) 데이터 활용도 확대, 이미지 인식기술을 활용한 eKYC(전자 디지털 고객확인) 고도화 등을 추진할 예정이다.

내년 상반기 중 KB증권과 이스트소프트의 계열사인 줌인터넷이 공동출자를 통해 JV(조인트 벤쳐)를 설립할 계획이다. JV를 통해 줌인터넷과 이스트소프트가 보유한 플랫폼 개발 능력 및 AI 기술과 KB증권의 금융 노하우를 결합한 혁신적인 테크핀 플랫폼을 구축할 예정이다.

박정림 KB증권 사장은 “앞으로도 신기술 도입을 가속화 해 KB증권의 디지털 금융 경쟁력을 확보하고, 대한민국 테크핀 기업이 아시아를 넘어 글로벌 시장에서 두각을 나타낼 수 있도록 지원하는 것과 동시에 상생의 시너지를 낼 수 있도록 ICT(정보통신기술)기업과의 협업을 지속 강화할 계획”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