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대 삼척캠퍼스에 수소연구소 설치

강원도-강원대- KIST, 수소산업 연구협력 업무협약 체결

차기태 승인 2019.12.02 17:43 의견 0
 


[춘천=포쓰저널 차기태 선임기자] 강원대학교 삼척캠퍼스에 수소산업 연구를 위한 KIST-강원대 공동연구소가 설치된다.

최문순 강원도지사와 김헌영 강원대학교총장, 이병권 한국과학기술연구원장은 2일 한국과학기술연구원 서울본원에서 ‘강원도 수소산업 연구협력 강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강원도지역의 수소경제를 진흥시키기 위한 유기적인 상호협력을 강화하자는 취지이다.

협약에 따라 강원도는 수소경제 생태계 조성과 연관산업 육성, 전문인력 양성과 연구협력을 위한 행정적 재정적 지원을 하고, 한국과학기술연구원은 전문인력 양성을 위한 공무원연수 프로그램 운영 등의 역할을 맡는다.

강원대는 연구개발 협력 플랫폼 구축과 실증연구를 수행하고 전문인력 양성을 위한 교육프로그램 운영 등을 책임지게 된다.

특히 한국과학기술연구원과 강원대는 강원대 삼척캠퍼스에 수소기술 연구와 인력양성을 위한 공동 연구실을 개설하기로 했다.

이번 협약을 계기로 2021년부터 강원도 소속 공무원의 KIST연수가 가능해진다. 이에 따라 수소산업과 이모빌리티 등의 첨단산업에 관한 공무원의 이해와 업무능력이 크게 향상될 것이라는 전망이다.

강원도가 역점사업으로 추진중인 ’수소기반 에너지 거점도시‘ 조성사업에 한층 더 탄력을 받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강원도는 삼척 LNG인수기지를 활용한 액화수소 플랜트 건설, 삼척 근덕면 수소 융복합클러 스터 조성, 수소 어선 개발 등 특색 있는 수소 산업을 육성한다는 계획이다.

강원도는 오는 11일 국회 헌정기념관에서 강원도 수소산업의 비전을 선포하고 액화수소산업을 선도하기 위한 액화수소포럼을 개최한다.

강원도와 삼척시, 한국가스공사, 한국동서발전, KIST 공동 주관으로 열리는 이번 포럼에는 수소산업 관련 산·학·연·관 관계자 200여명이 참석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