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금융, 스타트업 지원 '인천 스타트업파크' 오픈..국내 최대

혁신성장 생태계 조성…테크·바이오 특화 스타트업 육성
조용병 "금융과 기술 융복합 시도..스타트업 혁신 힘껏 지원"

김지훈 승인 2021.02.25 17:35 의견 0
25일 인천 송도에서 열린 스타트업 생태계 지원을 위해 조성한 '인천 스타트업파크' 개소식에 참석한 조용병 신한금융그룹 회장이 발언을 하고 있다./사진=신한금융그룹


[포쓰저널=김지훈 기자] 신한금융그룹은 인천 송도에서 스타트업 생태계 지원을 위해 조성한 국내 최대 스타트업 지원 공간 ‘인천 스타트업파크’를 공식 오픈했다고 25일 밝혔다.

인천 스타트업파크는 중소벤처기업부, 인천광역시 등 정부·지자체와 셀트리온 등과 신한금융이 참여한 ‘민관 협력 스타트업 생태계 조성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구축됐다.

인천 스타트업파크는 신한금융 등 민간이 주도하는 ‘신한 스퀘어브릿지 인천’과 인천테크노파크가 운영하는 공공주도형 프로그램 ‘POOM’을 통해 글로벌 진출 및 예비 유니콘으로 성장을 희망하는 약 230여개 스타트업의 육성을 지원할 예정이다.

조용병 신한금융 회장은 이날 개소식 행사에서 “금융과 기술의 융복합을 적극적으로 시도하고, 글로벌 엑셀러레이터와 협업을 통해 국내 스타트업의 해외 진출을 적극 지원할 계획”이라며 “바이오·데이터·헬스 등 다양한 역량을 보유한 대한민국 스타트업들이 끊임없이 혁신을 시도할 수 있도록 힘껏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포쓰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