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 설 연휴 '한 끼 나눔 온택트 프로젝트' 릴레이...4월 말까지

이예진 승인 2021.02.14 19:29 의견 0

SK텔레콤과 협업하는 사회적기업 행복도시락 직원이 8일 영등포 지역 돌봄 대상 노인에게 도시락을 배송하고 있다./사진=SK텔레콤


[포쓰저널] SK텔레콤은 설 연휴 기간 영등포 지역 어르신 230명을 대상으로 도시락을 전달했다고 14일 밝혔다. 4월 말까지 어르신 식사 지원 프로그램을 이어갈 예정이다.

SK텔레콤의 이번 식사 지원 활동은 SK가 그룹 차원에서 추진 중인 ‘한 끼 나눔 온(溫)택트 프로젝트’ 릴레이의 일환이다.

SK그룹 각 계열사 및 SK와 공감한 지방자치단체·기관·사회적 기업들은 코로나19 여파로 많은 무료급식소가 운영을 중단한 것을 감안해 ‘한 끼 나눔 온택트 프로젝트’를 추진하고 있다.

SK텔레콤은 어르신들이 식사 걱정없이 설 연휴를 보낼 수 있도록 8일 오후 도시락을 배송했다.

도시락은 이번 배송을 시작으로 4월 마라까지 주 2회 제공된다. 고른 영양 섭취를 고려한 반찬으로 구성되며 씹기 쉽게 조리해 어르신들의 식사 편의를 최대한 고려했다.

도시락 지원 사업은 결식 이웃 지원 도시락 사업을 추진하고 있는 사회적기업 ‘행복도시락’과 노인층과 병원 대상 식사 공급 사업을 하는 소셜벤처 ‘잇마플’과 함께 진행한다.

또한, 건강식과 반찬을 담는 다회용기는 어르신들의 식사 이후 회수돼 깨끗하게 세척 및 재활용하는 등 플라스틱 폐기물 발생도 최소화했다.

SK그룹은 각 사 특성에 맞는 ESG(에너지·사회·기업지배구조개선) 경영을 통해 사회문제 해결 방안을 적극 모색 중이다.

유웅환 SK텔레콤 ESG혁신그룹장은 “코로나 여파로 기본적인 의식주에 어려움을 겪는 이웃에게 실질적 도움을 주는 동시에, 당사 ICT 서비스를 통해 사회적 약자의 안전을 지키기 위해서도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 포쓰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