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카드, 업계 첫 'ESG 성과보고서' 발간

올취약계층 디지털 격차 해소·ESG 기반 스타트업 육성

조혜승 승인 2021.01.25 11:43 의견 0
/사진=신한카드


[포쓰저널=조혜승기자] 신한카드는 업계 최초로 ‘ESG 성과보고서’를 발간했다고 25일 밝혔다. 올해 ESG 경영방침은 ‘취약계층 디지털 격차 해소’로 설정했다.

신한카드 ESG 성과보고서는 지난 2년간 신한카드 ESG 전략과 활동, 성과를 담았다. 특히 코로나19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피해 지역, 업종에 대한 다각도의 지원대책과 서민금융 지원과 친환경 경영을 위한 ESG 채권(국내 1000억원, 해외 4억달러) 발행 등 시장을 선도하는 다양한 ESG 경영 활동을 포함했다.

신한카드 ‘ESG 성과보고서’는 신한카드 홈페이지와 신한카드 아름인 사이트에서 확인할 수 있다.

지난해 업계 최초로 ESG 전담조직을 만든 신한카드는 올해 ESG 경영 키워드를 ‘취약계층 디지털 격차 해소’로 정했다. 코로나 이후 가속화되는 데이터 경제의 생태계 기반을 다지고 디지털 취약계층 보호를 중점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신한카드는 ‘신용카드사회공헌재단’과 ‘아이들과미래재단’과 공동으로 디지털 격차 해소 사업을 전개하기로 했다.

신한금융그룹은 올해 ESG 경영방침에 맞춰 한국생산성본부와 함께 데이터 기반 ESG 스타트업도 적극 육성한다.

지원 대상은 데이터 및 ICT 기반으로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거나 친환경 비즈니스를 중점적으로 추진하는 스타트업이다.

선정된 스타트업들은 향후 신한카드와 한국생산성본부의 인큐베이팅을 통해서 ESG 가치 창출형 비즈니스 모델을 발굴하는 데 지원을 받는다.

임영진 신한카드 사장은 ESG 성과보고서 인사말에서 “올해 개방형 디지털 혁신과 지속가능금융을 결합해 데이터 경제 시대를 선도하고 취약계층 디지털 격차 해소를 통해 사회적 가치를 제고하는 디지털 기반 ESG 경영을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포쓰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