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희목 제약바이오협회장 2023년 2월까지 임기 연장

이사장단, 19일 만장일치 의결

조혜승 승인 2021.01.19 20:48 의견 0
원희목 한국제약바이오협회 회장./사진=한국제약바이오협회


[포쓰저널=조혜승기자] 원희목 한국제약바이오협회 회장이 2023년 2월까지 연임한다.

한국제약바이오협회는 이사장단이 19일 2021년도 제1차 회의를 열고 원 회장에 대한 임기 연장을 만장일치로 의결했다고 밝혔다.

원 회장은 2017년 2월 제21대 회장에 취임한 후 2019년 2월 다시 연임됐다.

이번 연임은 정관 제13조에 따라 필요 시 이사장단의 특별 결의로 한 차례 연장이 가능하다는 규정을 따랐다.

이사장단은 “코로나19 속 제약바이오산업에 대한 국민적 기대를 고려하면 그간 협회를 이끌어온 원 회장이 우리 산업의 글로벌 성공을 도출할 적임자라고 판단했다”고 밝혔다.

원 회장은 “그간 추진해 온 다양한 민관협력과 산업 혁신 사업을 더욱 공고히 시스템화하고 나아가 선순환적이고 유기적으로 시너지를 극대화할 수 있도록 다지는 데 주력하겠다”고 말했다.

원 회장은 2017년 취임 직후 연구개발(R&D)과 윤리경영을 추진했다. 인공지능(AI)을 활용한 신약개발, 오픈이노베이션(개방형 혁신) 활성화 등을 진행했다.

지난해 감염병 공동 대응과 신약 개발을 지원하기 위해 협회와 회원사의 공동 출연으로 ‘한국혁신의약품컨소시엄’(KIMCo)을 출범시켰다.

저작권자 ⓒ 포쓰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