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마트, 노르웨이 생연어 30톤 43% 할인

코로나19에 .5년 만에 최저가
이마트 연어매출, 올들어 244%↑

조혜승기자 승인 2021.01.17 09:01 의견 0
/사진=이마트


[포쓰저널] 이마트가 노르웨이산 생연어를 냉동연어보다 저렴한 가격에 판매한다. 코로나19로 유럽, 미국 전역 레스토랑들이 휴점을 하면서 소비 판로가 막힌 연어를 대거 들여왔다.

이마트는 120일까지 노르웨이 생연어를 100g 당 1980원에 판매한다고 17일 밝혔다.

올해 1월 이마트 노르웨이 생연어 평균 판매가격은 100g 당 3480원으로 약 43% 가량 저렴한 가격이다.

이마트는 이번 행사를 위해 총 30톤의 노르웨이 생연어 물량을 확보했다. 연어의 최대 성수기라 불리는 크리스마스 행사 물량이 7톤 가량임을 고려하면, 일주일 연어 행사 물량으로는 역대 최대 수준이다.

노르웨이 연어의 주 소비 국가는 유럽과 미국으로 그 비중은 전체 소비량의 70%에 달한다. 하지만 유럽, 미국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연어 소비량이 급감했고 노르웨이 산지에서는 5년만에 최저가격을 형성하고 있다.

특히, 이번 생연어 판매 가격은 ‘냉동 연어’보다 저렴하다. 1월 이마트 노르웨이 냉동 연어 판매 가격은 100g당 2280원으로, 생물(生物)연어 행사가에 비해 13% 가량 높다.

코로나19 확산 지난해 1월 노르웨이 연어 양식장 현지 가격은 kg당 7.7유로 가량이었지만, 1월 4.3 유로까지 내려갔다.

유럽, 미국 연어 소비량이 급감하는 가운데 한국에서의 연어 인기는 오히려 증가하고 있다.

코로나19가 본격적으로 확산된 지난해 2월부터 11월까지 대한민국의 노르웨이 연어 수입량은 2만4384톤으로 전년 같은 기간에 비해 8% 가량 증가했다.

이마트의 지난해 연어 매출 역시 2019년 대비 22.3% 신장했다. 특히 올해 1월 1일부터 13일까지 연어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244% 신장 큰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이마트 이상훈 연어 바이어는 “유럽, 미국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연어의 소비량이 떨어지는 가운데, 그와 반대로 국내에서는 연어 매출이 크게 늘고 있다”며 “고객들의 연어 수요를 만족시키기 위해 다양한 매입루트를 확보, 고객들에게 저렴한 가격에 최상의 품질을 지닌 연어를 선보일 것”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 포쓰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