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주 LG디스플레이 화학물질 유출...6명 중경상

암모늄 계열 유해 화학물질 (TMAH) 유출 추정
2명은 심정지 상태서 심폐소생술 받아

오경선 승인 2021.01.13 16:09 의견 0
파주 LG디스플레이 공장./사진=연합.

[포쓰저널=오경선 기자] 경기도 파주시 LG디스플레이 공장에서 13일 화학물질 유출 사고가 발생해 2명이 심정지 상태에 빠지는 등 6명이 중경상을 입었다.

소방당국 등에 따르면 이날 오후 2시20분경 파주 LG디스플레이 공장에서 화학물질이 유출돼 사람이 쓰러졌다는 내용의 119 신고가 접수됐다.

현재까지 6명의 부상자가 발생했으며, 이 중 2명은 심정지 상태여서 심폐소생술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암모늄 계열의 유해 화학물질(TMAH) 유출이 사고 원인으로 추정되고 있다.

회사측과 관계 당국이 현장에서 정확한 사고 경위를 파악 중이다.

LG디스플레이 관계자는 "사고 원인 등 자세한 상황을 파악 중에 있다"고 말했다.

파주 LG디스플레이 전경.


저작권자 ⓒ 포쓰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