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성남 수진1·신흥1 공공주도 재개발…9200가구 공급

성남시서 시행하는 3번째 공공주도 재개발
소상공인 지원등 공공복합개발사업 병행

임경호 승인 2021.01.11 11:36 | 최종 수정 2021.01.11 14:27 의견 0
LH본사 전경./사진=LH


[포쓰저널=임경호 기자]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경기도 성남시 수진1·신흥1 재개발 정비구역에 9200 가구를 공급하는 사업시행자로 지정됐다고 11일 밝혔다.

단대·중3구역과 신흥2·중1·금광1구역 사업에 이어 LH가 성남시 일대에서 진행하는 세 번째 공공주도 재개발 사업이다.

이번 사업은 '2030 성남시 도시·주거환경정비기본계획‘에 따른 단계별 정비사업의 일환이다.

코로나19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 지원과 일자리지원센터·공공임대상가·생활SOC복합화 등을 제공하는 '공공복합개발사업'을 함께 시행한다.

각 구역별로 구성될 주민대표회의와 '사업시행약정'을 체결할 예정이다.

이주·건축계획 등 사업계획 관련 세부사항에 주민들의 요구사항을 적극 반영해 수요자 중심의 새로운 도시를 건설한다는 방침이다.

LH와 성남시는 빠른 입주를 위해 이주계획 수립 등을 함께 추진하고, 실무협의회를 구성·운영해 사업시행인가, 관리처분계획, 각종 현안사항 등을 지속적으로 논의할 예정이다.

김성호 LH 경기지역본부 본부장은 "그간 LH와 성남시가 양질의 주거환경 조성을 위한 여러 사업들을 성공적으로 수행한 만큼 이번 사업에서도 공공디벨로퍼로서 성공적인 사업추진을 위해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산성역(신흥2구역) 자이푸르지오 조감도.


저작권자 ⓒ 포쓰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