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심 "깡스낵 연간 매출 1천억 돌파"

전년비 새우깡 12%, 감자깡 20%, 고구마깡 39% 등 성장

오경선 승인 2020.12.16 10:03 의견 0
사진=농심.

[포쓰저널=오경선 기자] 농심은 새우깡, 감자깡, 양파깡, 고구마깡, 옥수수깡 등 깡스낵 5 종의 연간 매출액 합이 역대 처음으로 1000억원을 돌파했다고 16일 밝혔다.

대표 제품 새우깡은 올해 12월 초까지 매출이 전년 대비 약 12% 증가해 810억원을 기록했다.

5월 가수 비로부터 시작된 깡 열풍과 함께 새우깡이 온라인에서 인기를 끌자 농심은 비를 광고 모델로 섭외했다. 깡스낵도 함께 인기를 끌며 7월 깡스낵 4종의 한 달 매출액은 최초로 100억원을 넘어섰다.

현재까지 감자깡은 전년 대비 20%, 고구마깡은 39%, 양파깡은 70%로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10월 출시된 신제품 옥수수깡도 인기를 끌고 있다. 옥수수깡은 출시 40 일만에 200만봉 이상 판매됐다. 농심은 기존 스낵 생산라인 중 한 개를 옥수수깡 전용으로 풀가동하며 생산량을 60% 이상 늘리고 있다.

농심 관계자는 “오랜 기간 농심을 대표해왔던 장수 스낵 제품들이 다시금 큰 사랑을 받고 있어 감사하다”며 “반짝 이슈로 끝나지 않도록 젊은 감각의 마케팅 활동을 지속해 폭넓은 사랑을 받을 수 있도록 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포쓰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