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금융, 그린뉴딜 사업 가속…한국남부발전과 MOU

김지훈 승인 2020.11.15 09:00 의견 0

(왼쪽에서 첫 번째부터)권광석 우리은행장, 손태승 우리금융그룹 회장, 신정식 한국남부발전 사장, 송기인 한국남부발전 처장이 13일 우리은행 본점에서 ‘우리금융그룹-한국남부발전 업무제휴 협약’을 체결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포쓰저널=김지훈 기자] 우리금융그룹이 정부의 그린뉴딜 정책에 발맞춰 협력 사업을 가속화하고 있다.

우리금융은 한국남부발전과 ‘그린 뉴딜관련 사업 발굴 및 금융지원 업무협약(MOU)’를 체결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우리금융은 한국남부발전이 추진하는 태양광, 수소, 연료전지 등 그린뉴딜 사업의 성공적인 수행을 위한 포괄적 금융지원을 강화할 계획이다.

먼저 양사는 그린뉴딜 사업의 신속한 추진을 위한 실무협의체를 구성하기로 했다. 이를 통해 신재생에너지사업 전 분야에서 공공성 기반 국민 참여 사업모델을 발굴한다는 계획이다.

발굴된 사업모델에 금융자문을 비롯한 포괄적 금융지원과 더불어 분야별 과제를 구체화해 본격적인 사업도 추진해 나갈 예정이다.

우리금융그룹 관계자는 “우리금융그룹은 태양광, 풍력, 바이오매스 등 신재생에너지 사업에서 다양한 금융자문과 솔루션을 제공해 왔다”며 “앞으로도 금융 노하우를 바탕으로 그린뉴딜 정책에 적극 참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 포쓰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