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건희 빈소 찾은 구광모 "우리나라 첨단산업 크게 발전시킨 위대한 기업인"

LS 구자열·구자용·구자윤 등 빈소 찾아
현대카드 정태영, KB금융 윤종규 등도 조문

오경선 승인 2020.10.27 18:17 의견 0
구광모 LG 회장이 27일 고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의 빈소가 마련된 서울 강남구 삼성서울병원 장례식장을 찾았다./사진=연합.

[포쓰저널=오경선 기자] 재계 총수를 비롯한 각계 인사들이 장례 사흘째인 27일에도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의 빈소를 찾아 고인을 추모했다.

업계에 따르면 구광모 LG그룹 회장은 이날 오전 10시38분께 고인의 빈소가 마련된 서울 강남구 삼성서울병원에 도착해 약 20분 동안 조문했다.

구 회장은 “우리나라 첨단산업을 크게 발전시킨 위대한 기업인이라고 생각한다”며 “재계 어르신 분들이 오래 계셔서 많은 가르침 주시면 좋은데 안타깝다”고 말했다.

이날 재계에서는 범 LG가인 구자열 LS 회장, 구자용 E1 회장, 구자균 LS일렉트릭 회장도 빈소를 찾았다. 구자열 회장은 취재진에게 “좋은 곳에 가셨으리라 생각한다”고 짧게 말했다.

윤종규 KB금융그룹 회장, 정태영 현대카드 부회장, 박용성 전 두산그룹 회장, 황각규 롯데지주 부회장, 경계현 삼성전기 사장, 윤종원 기업은행장, 김영주 한국무역협회장 등도 조문했다.

정계에서는 고(故) 김대중 전 대통령의 차남 김홍업 전 국회의원과 심재철 전 국회부의장, 원유철 전 미래한국당 대표, 이홍구 전 국무총리, 권노갑 전 의원 등이 빈소를 찾아 고인을 애도했다. 주한 헝가리·독일·네덜란드 대사 등도 조문했다.

장례는 4일장으로 치러지며, 발인은 28일 오전이다. 

저작권자 ⓒ 포쓰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