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애플·MS 제품을 한자리서" SKT, ICT 멀티플렉스 'T팩토리' 오픈

문화·서비스 체험·쇼핑·휴식까지 즐기는 복합체험공간
365일 24시간 무인 구매 프로세스 'T팩토리 24' 구축

김유준 기자 승인 2020.10.27 16:07 의견 0
/사진=SK텔레콤

[포쓰저널=김유준 기자] SK텔레콤이 ICT(정보통신기술)·문화·서비스 체험, 쇼핑, 휴식까지 즐길 수 있는 복합체험공간을 선보인다.

홍대 거리에 열린 협업(Open Collaboration)의 공간인 'T팩토리'를 31일 오픈한다고 27일 밝혔다. 

T팩토리는 ▲애플·MS(마이크로소프트) 등과 협력을 기반으로 한 서비스와 상품 ▲SK ICT 패밀리사들의 서비스 ▲T팩토리 24 ▲0(영) 스테이지 ▲팩토리 가든 등으로 구성된 ICT 멀티플렉스다.

/자료=SK텔레콤

1층 중앙에 자리한 '플렉스 스테이지(Flex Stage)'는 SK텔레콤이 파트너들과의 초협력 사례를 소개하는 공간이다.

플렉스 스테이지는 SK텔레콤이 MS와 협력해 제공 중인 '5GX 클라우드 게임'을 대형 게임 컨트롤러를 통해 즐기는 게임존으로 활용된다.

스타트업을 비롯한 국내 강소기업들의 기술과 서비스를 소개하는 공간으로도 활용될 예정이다.

미디어 라이브러리(Media Library)에서는 V컬러링·웨이브·Btv·플로·원스토어 북스 등 SK텔레콤의 미디어 콘텐츠를 즐길 수 있다. 다시 보고싶은 영화·드라마 명장면을 감상하는 미디어 팟(Pod)도 마련됐다.

1층 왼편에 위치한 시큐리티 팟(Security pod)에는 애니메이션을 재생하는 '프로젝션 북'을 배치해 고객이 ADT 캡스의 보안 서비스와 드론 시큐리티, 퀀텀, 이니셜, 패스 등 SK텔레콤의 보안 서비스를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했다.

베스트셀러 존(Best Seller Zone)은 SK텔레콤이 정제한 데이터를 기반으로 스마트폰들을 비교할 수 있고 각 스마트폰의 선호 색상과 사용 연령대 통계 정보 등을 제공한다. 

T팩토리 24는 24시간 무인존이다. 고객은 입장(셀프체크인)부터 스마트폰 비교, AI기반 요금제 컨설팅 등 개통에 필요한 모든 업무를 스스로 처리할 수 있다.

T 팩토리 2층에는 숍 인 숍(Shop in shop) 형태의 애플 제품 전용 공간이 입점했다. 방문 고객은 아이폰, 아이패드부터 Apple 서비스까지 직접 체험해 볼 수 있다.

영 스테이지의 인피니티 미러 중앙에 다가가면 증강현실(AR) 이미지를 합성시켜 다양한 모습을 연출해준다.

/사진=SK텔레콤

T팩토리 1층과 2층 사이에 조성된 팩토리 가든(Factory Garden)은 자연과 디지털의 조화로 도심 한가운데서 숲속 힐링을 경험할 수 있는 휴식 공간이다.

이 외에도 프로게이머 페이커를 비롯해 프로게임단 T1의 굿즈와 우승트로피, 테마 상품을 만나볼 수 있는 T1존, 90년대 감성을 느낄 수 있는 레트로 액세서리 존 등도 마련됐다.

27일 열린 비공개 온라인 간담회에서 박정호 SK텔레콤 사장은 "T팩토리가 젊은이들이 함께 아이디어를 공유하고 더 나은 미래사회를 만드는데 기여하는 공간으로 거듭나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성준 SK텔레콤 유통1본부장은 "더 많은 분들이 경험할 수 있도록 (T팩토리를 전국으로) 추가 확대하는 방안을 검토하겠다"며 "기존 유통망을 무인매장으로 하고 기존 유통망이 커버할 수 없었던 지역에는 무인 매장이 들어서는 투트랙으로 계획하고 있다"고 말했다.

예희강 브랜드마케팅 그룹장은 "고객과의 소통으로 끊임없이 변화한다는 것이 (T팩토리의) 차별화된 점이다"며 "젊은 연령층의 니즈에 따라 지속적으로 변화시킬 것이다"고 했다.

저작권자 ⓒ 포쓰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