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일렉트로룩스와 냉장고 제빙 특허 사용 계약 체결

LG전자 제빙 관련 글로벌 등록특허 700건 이상

오경선 승인 2020.10.26 11:00 의견 0
프렌치도어 냉장고 상단 냉장실 안에 제빙장치를 탑재해 얼음을 만드는 ‘본체 제빙’ 기술의 특허 도면./사진=LG전자.

[포쓰저널=오경선 기자] LG전자는 프렌치도어 냉장고에서 얼음을 만드는 제빙(製氷) 기술에 관한 LG전자 특허에 대해 글로벌 가전업체 일렉트로룩스(Electrolux)와 사용계약을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프렌치도어 냉장고는 냉장실이 위쪽에, 냉동실이 아래쪽에 있어 냉동실에서 얼음을 꺼낼 경우 사용자가 허리를 숙여야한다.

LG전자는 연구개발을 통해 고객들이 프렌치도어 냉장고를 편리하게 쓸 수 있도록 상단의 냉장실 안에 제빙장치를 탑재해 얼음을 만드는 ‘본체 제빙’ 기술을 개발하고 관련 특허를 등록했다.

LG전자는 냉장고에서 얼음을 만드는 제빙 기술과 관련된 글로벌 등록특허를 700건 이상 보유하고 있다.

LG전자 국내외에서 판매하는 프렌치도어 냉장고에 제빙 기술을 적용하고 있다.

LG전자 특허센터장 전생규 부사장은 “LG전자가 글로벌 가전시장을 선도하는 원동력인 지적재산권을 적극 보호할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포쓰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