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건설, 4900억원 규모 폴란드 소각로 수주

김성현 승인 2020.10.25 15:37 의견 0
폴란드 바르샤바 폐기물 소각로 조감도. /사진=포스코건설


[포쓰저널=김성현 기자] 포스코건설이 4900억원 규모의 폴란드 바르샤바 폐기물 소각로 사업을 수주했다.

포스코건설은 22일 폴란드 바르샤바 폐기물 관리공사(MPO)가 발주한 ‘바르샤바 폐기물 소각로 EPC(설계·조달·시공)사업’의 낙찰통지서(LOA)를 접수했다고 25일 밝혔다.

이 사업은 폴란드 정부가 수도인 바르샤바와 인근지역에서 발생하는 대량의 폐기물을 소각하고, 이 과정에서 발생한 폐열을 이용해 전기와 지역난방을 공급하는 친환경적 폐기물 소각처리시설이다.

포스코건설은 기계적으로 연료를 공급해 폐기물을 원활히 연소 시키는 스토커 방식으로 연간 26만4000톤을 처리하는 소각로를 새로 짓고 연간 4만톤을 처리하는 기존시설을 개보수하는 사업의 설계와 시공을 맡게 된다.

공사기간은 착공 후 36개월이다.

포스코건설은 이번 사업에 BIM(건축정보모델링), 드론측량, 3D스캐너 등 스마트건술 기술역량을 총동원할 계획이다.

포스코건설 관계자는 “풍부한 국내외 폐기물 소각로 건설 실적을 바탕으로 유럽 시장에서도 기술력을 인정 받았다”며 "해외에서도 지역사회의 발전과 환경문제를 고민하고 해결하는데 앞장서는 등 글로벌 모범 기업시민의 역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포쓰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