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슨 "지스타 2020 참가"...넷마블·엔씨는 "미정"

부산 벡스코 현장 무대서 신작 공개 등 라이브 방송 예정

문기수 기자 승인 2020.10.08 18:37 의견 0
국내 최대 게임쇼 지스타 2020이 올해는 코로나19영향으로 온라인으로 개최된다.

[포쓰저널=문기수 기자] 지난해 지스타에 불참했던 넥슨이 올해는 게임업계 3N 중 가장 먼저 참가를 선언했다.

넥슨은 11월 19일부터 22일까지 부산 벡스코에서 온라인으로 개최되는 게임쇼 ‘지스타 2020’에 참가한다고 8일 밝혔다.

지스타는 매년 부산에서 개최되는 국내 최대규모의 게임쇼다. 매년 주요게임 업체들이 참가해 신작 발표, e스포츠 대회 등 게임관련 다양한 콘텐츠를 제공한다. 

이번 지스타에서 넥슨은 최근 신작 및 라이브게임에 대한 이용자 호응에 보답하는 의미로 지스타 조직위원회와 협력해 각종 비대면 볼거리를 준비한다.

먼저 본 행사에 앞서 지스타 조직위원회가 진행하는 사전예능프로그램 2종 ‘고품격 라이브 지스타’와 ‘겜설팅 그룹 오로지 엔터테인먼트’에 참여한다. 조직위가 준비중인 K-POP 온라인 콘서트와 e스포츠 행사에도 참가한다.

지스타 행사 기간 중 부산 벡스코 현장 무대에서는 신작 공개 및 라이브게임 업데이트 발표 등을 라이브 방송으로 선보인다.

김현 넥슨 사업총괄 부사장은 “게임산업계가 코로나19로 인해 전반적으로 지친 분위기가 이어지고 있는 만큼, 지스타2020이 활력을 되찾을 수 있는 계기가 되기를 바라는 마음으로 지스타와의 동행을 결정하게 되었다”며 “올해는 이용자들과 직접적인 만남은 어렵게 됐지만 새로운 온라인 환경에 맞춰 더욱 많은 이용자들과 소통할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준비 중이니 기대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올해 3N중 가장 먼저 참가를 선언한 넥슨을 제외하고, 넷마블과 엔씨소프트는 현재 지스타2020 참가를 결정하지 못하고 있다. 

엔씨소프트 관계자는 "현재 지스타 참가와 관련해 정해진 것이 없다. 좀더 지스타 개최가 다가오면 아마 결론이 날것으로 예상된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 포쓰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