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비타민D ·항체치료제 투약...군 병원 입원

백악관 "병원 입원은 예방적 조치...트럼프 '지친' 상태"
"트럼프 오전까지 열...리제네논 항체 치료제 8g 투약"
트럼프 동영상 올려 "매우 잘 지내고 있다"

김현주 기자 승인 2020.10.03 13:04 의견 0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일 오후(현지시간) 코로나19 치료 차 군병원으로 이동하기 위해 백악관을 나서고 있다./로이터통신 연합뉴스


[포쓰저널]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일 오후 (현지시간) 코로나19 치료를 위해 백악관을 떠나 인근 메릴랜드주 월터 리드 군병원에 입원했다.

로이터통신 등에 따르면 백악관은 "예방적 조치"를 위해 트럼프 대통령이 군 병원으로 옮기기로 했으며, 트럼프 대통령은 병원에 마련된 임시 집무실에서 계속 업무를 볼 것이라고 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전용 헬기 마린원으로 월터 리드 병원으로 향하면서 상태를 묻는 기자들의 질문에 아무런 답을 하지 않고 '엄지척' 만 했다.

트럼프 대통령의 상태에 대해 숀 콜니 주치의는 전날 브리핑에서 "약한 증세(mild symptoms)가 있다"고만 하고 더이상 자세한 내용은 언급하지 않았다.

CNN은 트럼프 대통령이 이날 오전까지 열이 있었다고 소식통을 인용해 보도했다. 방송 이후 콜리 주치의는 트럼프 대통령의 상태를 묻는 질문에 "(트럼프가) 지쳐있다(fatigued)"고 표현했다.

월스트리트저널(WSJ)은 트럼프 대통령이 코로나19 확진 이후 비타민D와 항체 치료제를 투약했다고 보도했다. 

항체 치료제의 경우 미국 제약사 리제레논 제품으로 코로나19 감염 초기에 투약하면 바이러스 양을 줄이는 효과가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 항체치료제 8그램을 투약했다고 WSJ은 전했다.

미 언론들은 여러 상황을 종합했을 때 트럼트 대통령의 병상이 최소한 아직까지는 심각한 상태가 아닌 것 같다고 전하고 있다.

트럼프 대통령도 월터 리드 병원으로 향하기 직전 트위터에 짧은 동영상을 올려 자신의 상태에 대해 "매우 잘 지내고 있다"고 했다.

그는 동영상에서 "엄청난 지지에 감사드린다. 나는 월터 리드 군병원으로 간다"며 "매우 잘 지내고 있다. 우리는 반드시 일이 잘 풀리도록 할 것이다. 영부인도 매우 잘 지내고 있다"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백악관에서 병원행 헬기를 타면서 코로나19 확진 판정 후 처음으로 모습을 드러냈다.

감색 양복에 푸른색 넥타이를 매고 검은색 마스크를 쓴 모습이었다. 

기자들을 향해 엄지손가락을 치켜들었으나 문답을 위해 멈춰서지는 않았다.

현지 언론들은 트럼프 대통령이 보통 때처럼 걸었으며 겉으로는 어떤 건강상의 문제가 드러나지 않았다고 전했다.

백악관은 트럼프 대통령이 며칠간 월터 리드 군병원에 머물며 일할 것이라고 했다.

입원 기간 대통령 권한을 마이크 펜스 부통령에게 일시 이양하는 일도 없을 것이라고 했다.  
 

저작권자 ⓒ 포쓰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