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바이오로직스, 카나프와 망막질환 치료제 위탁개발 체결

김지훈 승인 2020.09.24 16:07 의견 0
삼성바이오로직스 실험실 모습/사진=삼성바이오로직스


[포쓰저널=김지훈 기자] 삼성바이오로직스가 신약 R&D(연구개발) 전문기업 카나프 테라퓨틱스와 망막질환 치료제 개발에 나선다.

삼성바이오로직스는 카나프와 망막질환 치료제(KNP-301)의 위탁개발(CDO) 계약을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KNP-301은 망막질환인 건성 황반변성과 당뇨 망막병증을 적응증으로 하는 이중융합단백질이다.

이번 계약에 따라 삼성바이오로직스는 카나프의 KNP-301 세포주 개발부터 공정개발·비임상·임상시료 생산 등 신약개발 전 과정을 지원한다.

김태한 삼성바이오로직스 대표는 “바이오벤처에는 더없이 중요한 첫 물질 개발을 삼성바이오로직스에 맡겼다는 것은 당사가 세계 최대 규모의 CDO 역량을 보유했다는 방증”이라며 “공정 및 제형 개발이 핵심인 망막질환 치료제를 성공적으로 개발해 당사 CDO 서비스의 전문성을 전 세계에 보여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포쓰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