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생명 임직원, 서울대서 블록체인 강의 듣는다

서울대 글로벌공학교육센터, 블록체인학회 '디사이퍼'와 MOU

김지훈 승인 2020.09.23 11:44 의견 0
한화생명 임직원이 서울대학교 석·박사 과정인 ‘블록체인 실무응용’ 과정을 온라인 청강하고 있다../사진=한화생며


[포쓰저널] 한화생명이 디지털 금융의 열쇠인 블록체인 비즈니스를 확대하며 임직원들에게도 교육의 기회를 적극 제공하고 있다.

한화생명은 23일 서울대 글로벌공학교육센터, 서울대 블록체인 전문학회 ‘디사이퍼’와 함께 블록체인 기술 적용 프로젝트 진행 및 블록체인 분야 우수 인재 발굴을 위한 3자간 산학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한화생명은 이번 협약을 통해 서울대 글로벌공학교육센터 및 블록체인학회 ‘디사이퍼’와 함께 블록체인 교육과정을 진행한다. 향후 서울대 학생들에게 인턴쉽 참여기회는 물론 한화생명의 글로벌 네트워킹을 지원을 통해 디사이퍼학회가 글로벌 블록체인 학회로 성장하도록 도울 예정이다.

한화생명은 아울러 올해 2학기에 개설된 서울대 블록체인 정규과정을 통해 학회생과 함께 블록체인 기술을 현업에 적용할 수 있는 과제 발굴 프로젝트를 함께 진행하다.

서울대학교 글로벌공학교육센터는 한화생명 임직원들에게 블록체인 석·박사 통합과정인 ‘블록체인 실무응용 과정’의 청강 기회를 제공한다.

정규과정 외에도 ‘디사이퍼’ 학회는 한화생명 임직원을 대상으로 블록체인 트렌드 강연을 제공하며 블록체인 지식함양을 돕는다.

한화생명과 서울대학교 글로벌공학교육센터, ‘디사이퍼’ 학회는 협력 프로젝트를 지속적으로 추진하며 블록체인 기술의 금융상품 연계 과제 발굴 뿐만 아니라 보다 넓은 영역에서 블록체인 기술의 다양한 사용사례를 발굴·적용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한화생명은 디지털 금융의 열쇠인 블록체인으로 초석을 다진다는 계획이다.

한화생명 OI추진실 문효일 본부장은 “드림플러스를 통해 지난 몇 년 간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한 스타트업과의 협업을 통해 솔루션을 구현한 바 있으며, 향후 블록체인 적용 신규 사업을 추진함에 있어서 전문성을 갖춘 우수 인재 확보 차원에서 본 협약을 추진하게 됐다”며 “블록체인 기술에 대한 긍정적인 전망으로 학회의 성장이 기대됨은 물론 우수한 인재가 지속적으로 배출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서울대 글로벌공학교육센터 강현구 센터장은 “지난 학기 디사이퍼와 협업하여 블록체인 정규과정을 개설한데 이어, 이번 9월 학기부터 진행되는 과정에 한화생명이 함께 참여함으로써 실질적인 과제를 통해 산학협력 성과가 창출될 것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화생명은 일반인을 대상으로도 블록체인이 어렵다는 편견을 깨고자 블록체인 기본 용어부터 기술의 원리, 트렌드 등을 쉽게 설명해주는 ‘블록깨기’ 콘텐츠를 매주 드림플러스 공식 유튜브 채널에 업로드하고 있다.

저작권자 ⓒ 포쓰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