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건설, 필리핀서 6800억 규모 철도공사 공동수주

김성현 승인 2020.09.21 10:52 의견 0
현대건설 필리핀 남북철도 1공구 위치도. /사진=현대건설


[포쓰저널=김성현 기자] 현대건설이 필리핀에서 6800억원 규모의 철도 공사를 수주했다.

현대건설은 지난 18일 필리핀 교통부에서 발주한 총 약 6700억원(5억7300만 달러) 규모의 필리핀 남북철도 제1공구 공사(Malolos to Clark Railway Project – PKG1) 낙찰통지서를 접수했다고 21일 밝혔다.

주관사인 현대건설 분은 약 3838억원이다.

공사는 현지업체인 메가와이드(Megawide), 토공 전문건설사 동아지질과 전략적 제휴를 통해 진행된다.

필리핀 남북철도 제1공구 공사는 마닐라 북부 말로로스(Malolos)와 클락(Clark)을 연결하는 총 연장 약 53㎞의 남북철도 건설사업의 일부 구간이다.

총 5공구 중 현대건설이 시공하는 제1공구는 지상 역사 2개와 약 17km 고가교를 세우는 프로젝트다. 공사기간은 착공일로부터 48개월이다.

금번 수주로 현대건설은 1986년 ADB(아시아개발은행)본부 신축공사 수주에 이어 34년만에 필리핀 건설시장에 재도약 발판을 마련했다.

현대건설 관계자는 “금번 수주는 코로나19 등으로 어려운 글로벌 환경 속에서 이뤄낸 값진 결실로 현대건설은 축적된 철도공사 기술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필리핀에 완성도 높은 인프라 시설을 구축할 것”이라며 “향후에도 설계·기술·수행 등 본원적 경쟁력 강화와 미래 신성장 동력 발굴로 글로벌 탑티어(Top-Tier)의 위상을 지속 제고해 나갈 것이다”고 강조했다.

저작권자 ⓒ 포쓰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