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손보, 협업시스템 '마이워크' 금융권 첫 특허 출원

김지훈 승인 2020.09.16 13:32 의견 0
/KB손해보험


[포쓰저널=김지훈 기자] KB손해보험이 자체 개발한 업무협업솔루션 ‘마이워크(Mi-Work)’의 대기업 조직구조에 특화된 기능들에 대해 금융권 최초로 국내 특허를 출원했다고 16일 밝혔다.​​

마이워크 시스템은 실시간 업무 공유와 협업에 필요한 효율적 커뮤니케이션을 위해 2018년 12월 첫 개발된 사내 업무 공유 시스템이다.

특허 출원된 마이워크의 기능은 ▲파일을 첨부해 임원 및 관리자에게 손쉽게 비대면 보고를 할 수 있는 간단 보고 ▲주 단위 업무 내용을 자동으로 취합하여 문서화해주는 주간 보고 ▲업무 종료 시 관리자에게 평가 요청 및 피드백을 받을 수 있는 상시 평가 ▲조직 이동 및 담당 업무 변경 시 기존 담당 업무를 후임자에게 일괄 전달할 수 있는 인수인계 등이다.​​

KB손해보험 관계자는 “마이워크 시스템은 일하는 방식을 효율적으로 변화시키겠다는 KB손해보험 임직원의 의지를 반영한 결과물”이라며 “최근 코로나19로 인한 비대면 업무 환경의 중요성이 강조되고 있는 가운데 효율적이고 민첩한 업무 수행을 위한 디지털 업무 환경 개발에 더욱 집중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포쓰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