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금융투자, 집중호우 피해 복구 위한 기부·봉사활동

김성현 승인 2020.08.14 17:33 의견 0
 


[포쓰저널=김성현 기자] 신한금융투자가 집중호우 피해 복구를 위한 기부 및 봉사활동에 나섰다.

응원 캠패인, 물품지원, 기부금 전달 등이 진행된다.

신한금융투자는 회사와 직원이 집중호우 피해 복구 기부 및 지원 활동에 참여한다고 14일 밝혔다.

이재민을 응원하기 위해 임직원 대상 ‘수해이웃을 위한 마음 나누기 캠페인’을 18일부터 진행할 예정이다.

캠페인은 기부 플랫폼 ‘카카오 같이가치’에서 수해지역 복구를 위한 응원 메시지, 공유, 댓글을 남기는 방식을 진행된다.

신한금융투자는 신한금융그룹의 집중호우 피해 복구 지원을 위한 기부에 동참해 1억원을 지원한다.

신한금융투자를 포함한 신한금융그룹은 전 직원 대상 평일 자발적인 자원봉사자에게 유급휴가를 지원해 이재민 돕기 자원봉사도 함께 실시할 예정이다.

신한금융투자 박성진 경영지원본부장은 “집중호우로 터전을 잃고 힘들어 하는 이재민과 지역사회 도움이 될 수 있는 기부 및 자원봉사활동을 실시할 계획”이라며 “힘든 시기를 보내는 수해지역 지역민들에게 희망의 손길이 전달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포쓰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