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자동차-한국관광공사, '안전 캠핑 문화' 확산 나선다

문기수 기자 승인 2020.08.14 15:56 의견 0
13일 현대차 영동대로 사옥에서 진행한 업무제휴 협약식에서 현대차와 한국관광공사 관계자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현대자동차


[포쓰저널=문기수 기자] 현대자동차가 최근 급격하게 증가하고 있는 캠핑객을 대상으로 안전한 캠핑문화 확산에 나선다.

한국관광공사와 함께 현대차 영동대로 사옥에서 안전 캠핑문화 활성화를 위한 업무제휴 협약식을 진행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한국관광공사는 현재 운영중인 인증 캠핑장 웹사이트 '고 캠핑’의 2400여개 캠핑장 안내 정보와 안전 캠핑을 위한 콘텐츠 등을 현대자동차에 지원한다.

현대자동차는 인증 캠핑장 정보를 차량의 내비게이션 시스템 등에 연동하고, 안전 캠핑 문화 확산을 위한 다양한 자동차 생활 콘텐츠 등을 기획한다. 또한, 자사가 보유한 다양한 채널을 통해 관련 내용들을 확산시킬 계획이다.

양사는 최근 캠핑인구가 급격히 늘어나면서 함께 발생되는 쓰레기 처리 문제 등을 해결하기 위해 ‘친환경 캠핑 문화’ 확산을 위해서도 협력을 지속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28일부터 30일까지는 오시아노 캠핑장 (전라남도 해남군 소재)에서 진행되는 캠핑 페스티벌 ‘지구도 나도, 안전한 캠핑’ 개최에 상호 협력한다.

현대자동차 관계자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서 많은 고객들이 정식으로 등록된 인증 캠핑장을 이용할 수 있도록 다양한 정보를 제공할 것”이라며 “한국관광공사와 함께 캠핑에 관심이 많은 현대차 고객을 위한 다양하고 알찬 프로그램을 마련해 ‘새로운 캠핑 문화’ 정착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포쓰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