팔도, 수해지역에 긴급구호 물품 지원

오경선기자 승인 2020.08.14 13:58 의견 0
 


[포쓰저널] 팔도가 집중 호우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재민을 위해 왕뚜껑 2만3000여개를 지원한다고 14일 밝혔다. 

물품은 전국재해구호협회 남부지사를 통해 전달된다. 충청도와 전라도, 경상도 내 폭우 피해를 입은 지역 이재민들에게 제공될 예정이다.

팔도는 “폭우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재민 분들께 도움을 주고자 긴급지원을 결정했다”며 “피해가 조속히 복구돼 하루 빨리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기를 기원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포쓰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