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생명, 2분기 순익 4698억 "비대면으로 코로나 영향 최소화"

김지훈 승인 2020.08.13 16:47 의견 0
 

[포쓰저널=김지훈 기자] 삼성생명은 2분기 연결재무제표 기준 당기순이익 4698억2500만원으로 전년동기 대비 44.8% 증가했다고 13일 공시했다.

보험계약 유지율 및 손해율 개선으로 보험이익이 늘어나고 주식시장 안정화에 따른 변액보증 준비금 손익이 회복된 결과로 보인다.

같은 기간 매출액은 7조6384억2300만원으로 전년동기 대비 8.2% 줄었고, 영업이익 5500억4600만원으로 35.6% 늘었다.

상반기 기준 매출액은 전년동기 대비 9.2% 증가한 18조100억7900만원을 기록했지만, 영업이익은 9246억4200만원, 당기순이익은 7264억1900만원으로 각각 4.6%, 8.5% 감소했다.

장래 이익의 흐름을 나타내는 지표인 신계약 가치는 2분기 3028억원으로 전년동기 대비 17% 감소했다. 신계약 연납화보험료(APE)도 전년동기 대비 5.9% 줄어든 6241억원을 기록했다.

삼성생명 측은 “코로나 19로 인한 금리하락과 함께 대면 영업력이 위축되는 상황에서 비대면 마케팅 등을 통해 영향을 최소화한 결과”라고 설명했다.

6월 말 기준 총자산은 317조8000억원, 자본건전성을 가늠할 수 있는 RBC(지급여력)비율은 337%로 업계 최고 수준을 유지했다.

저작권자 ⓒ 포쓰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